본문 바로가기

모교소식

(2019. 03. 04.) 본교 철학 담은 ‘CONNECTING MINDS' 구조물 조성

VIEWS :
17
WRITER :
총동문회
DATE :
2019-12-30 오전 9:13:48
BBS7_20191230091348R121.jpg
BBS7_20200131172610R952.jpg
BBS7_20200131172610R953.jpg

우리 학교의 교육 철학과 지향을 담은 조형물이 완성되어 모습을 드러냈다. 조형물은 ‘CONNECTING MINDS – 연결된 세상, 협력하는 지성’이라는 새로운 슬로건을 주제로 대학 행정부서들이 밀집되어 있는 율곡관 앞 잔디밭에 조성됐다.

조형물은 개개인의 ‘연결’을 상징하는 구(球)와 ‘CONNECTING MINDS’ 글자를 형상화했다. 각각 알파벳 글자의 측면에는 다채로운 색을 통해 우리 대학의 다양성과 창의적 미래상을 담았다.

더불어 율곡관 1층에는 대형 세로 배너 3종으로 구성된 구조물을 설치, 우리 대학의 철학과 방향성을 담았다. 내·외부 조형물은 지난 2월 말 학위수여식 직전 공개되어, 캠퍼스를 오가는 학생들과 가족들의 눈길을 끌었다.

‘CONNECTING MINDS – 연결된 세상, 협력하는 지성’은 지난해 공표된 우리 학교의 새로운 커뮤니케이션 슬로건이다. 각각의 분야를 넘어 서로 협력·연결하며 학문 연구의 지평을 넓혀가고 학과를 넘나들며 폭넓은 소양을 키워가는 미래형 인재를 양성하겠다는 우리 학교의 철학과 신념이 담겨 있다.

우리 학교는 실제로 지난해부터 ‘생각의 힘’을 갖춘 학생, 분야를 넘나들며 ‘문제 해결 능력’을 키워가는 학생들을 키워내자는 목표 아래 기초교양 교육 개편 논의를 이어왔고, 전공 교육 개편에 대해서도 지혜를 모으고 있다. 더불어 빅데이터와 자율주행차 분야에서 각 분야 연구자들이 협업을 통해 더 큰 가치를 만들 수 있도록 거대 연구그룹 조직을 위한 논의를 시작했다.

댓글남기기
글자수는 250자로 제한되며, 욕설, 비방 글은 삭제됩니다.